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서울특별시 식생활종합지원센터의 최신 보도 내용을 알려드립니다.

[국제뉴스]서울시, 도시먹거리 국제컨퍼런스 등 12개 행사 진행

조회  270
1
2018-11-15
보도자료

(서울=국제뉴스) 김재수 기자 = 서울시는 "9부터 18일까지 '지구를 살리는 밥상 공동체'를 주제로 '2018 서울 식문화 혁신주간' 행사를 개최한다. 

시에 따르면, 행사 기간 중 식문화혁신 심포지엄, 2030 토크콘서트, 도시먹거리 국제컨퍼런스 등 12개 행사와 민간단체의 16개 행사 등 총 28개 식문화 혁신 행사가 서울 곳곳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를 통해 1인 가구, 혼밥, 외식 증가 등으로 단절된 사회적 관계를 다시 묶어주는 매개체로써 ‘밥상’의 가치를 나누고, 더 나아가 지구와 환경까지 생각하는 식문화 혁신 활동을 시민사회와 함께 확산한다. 

 

주요 행사는 오는 9일 은평구 불광동 서울혁신파크에서 ‘장하다 내인생 프로젝트: 장 나누기’ 행사를 시작으로 14일 식문화혁신 심포지엄, 15일 도시 먹거리 국제컨퍼런스, 17일 임순례 감독과 함께하는 2030 토크콘서트 등 12개 행사이다. 

특히 '식문화 혁신 심포지엄'은 오는 14일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밥상을 매개로 한 공동체 회복'을 주제로 세가지 세션으로 진행한다. 

또 '도시 먹거리 국제컨퍼런스'는 오는 15일 서울혁신파크에서 ‘지구를 살리는 먹을거리 정책’을 주제로 점점 더워지는 지구, 사라져가는 생물종 등 문제에 대한 지속가능 먹거리 정책 동향을 파악한다.

 

나백주 시민건강국장은 "먹거리는 개인의 건강부터 환경, 경제, 문화, 공동체 모두에 주는 영향이 크다"며 "지구를 살리는 지속가능한 먹거리에 대해 공감하고 확산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재수 기자 | 2018-11-09 00:21:55
태그
 
본 저작물은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