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서울특별시 식생활종합지원센터의 최신 보도 내용을 알려드립니다.

[아시아투데이]서울시, 지구 살리는 ‘식문화 혁신주간’ 개최

조회  90
0
2018-11-15
보도자료

9~18일 농부장터 요리대회 등 28개 행사 … 시청·혁신파크 등서 진행

 

서울시는 9일부터 18일까지 열흘간 ‘지구를 살리는 밥상 공동체’를 주제로 ‘2018 서울 식문화 혁신주간’ 행사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식문화혁신 심포지엄·2030 토크콘서트·도시먹거리 등 12개 행사와 민간단체의 16개 행사 등 총 28개 혁신 행사가 서울 곳곳에서 열린다.

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밥상’의 가치를 나누고, 나아가 지구와 환경까지 생각하는 식문화 혁신 활동을 시민사회와 함께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시 주최 행사는 9일 은평구 불광동 서울혁신파크에서 열리는 ‘장하다 내인생 프로젝트 : 장 나누기’ 행사를 시작으로 12개가 열린다.  

 


14일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는 ‘식문화혁신 심포지엄’이 ‘밥상을 매개로 한 공동체 회복’을 주제로 펼쳐진다.  

‘누들로드’ 등으로 알려진 이욱정 KBS PD와 일본 도쿄 덴키대학 히로코 도쿠나가 교수의 강연 등이 진행된다.  

15일 서울혁신파크에서는 ‘도시 먹거리 국제컨퍼런스’가 ‘지구를 살리는 먹을거리 정책’을 주제로 열리고 15~16일 송파구 가락몰 쿠킹스튜디오에서는 ‘맛있는 공유회’가 펼쳐진다.

17일 오후 1시부터는 서울시청에서 영화 ‘리틀포레스트’의 임순례 감독과 함께하는 2030토크콘서트가 열린다. 관객에게 영화 속 힐링푸드를 제공하며 진행은 박준우 셰프가 맡는다.

이와 함께 14개 민간단체가 농부장터·요리와 음식이 함께하는 요리가무·토종 추수한마당 등 16개 행사를 진행한다.  

자세한 정보는 서울시 식생활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www.seoulnutri.co.kr)나 전화(02-824-2622)로 확인할 수 있다.
 

태그
 
본 저작물은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